美 빌보드, “씨엘은 미국 성공 시작 자랑스러워할 자격 있다”

-빌보드, 씨엘 ‘HOT 100’ 진입 집중 조명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 기자]미국 빌보드가 씨엘의 빌보드 ‘HOT 100’ 진입을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12일(현지시각 기준) “씨엘이 빌보드 ‘HOT 100’에 진입하며 자신의 솔로 경력 중 가장 중요한 순간을 만들었다” 라고 씨엘의 ‘Lifted’가 미국에서 가장 권위있는 빌보드 메인 차트에 오른 것을 소개했다.

빌보드는 “씨엘은 94위에 안착했으며 이는 그녀가 피처링에 참여한 싸이의 ‘대디’로 지난 2015년 빌보드 ‘HOT 100’에 진입한 이후 두 번째로 차트에 오른 것이다” 라고 전했다. 이어 “닐슨 뮤직에 따르면 ‘Lifted’는 미국에서 10월 6일 기준 520만 스트리밍 차트 포인트를 기록했다” 라고 ‘Lifted’의 차트 진입 배경을 설명했다.


또 “힙합 그룹 우탱클랜의 멤버 ‘매소드 맨’이 함께 출연한 ‘Lifted’ 뮤직비디오 역시 1600만뷰를 기록하고 있다” 라며 뮤직비디오에 대한 관심도 환기시켰고 “‘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에서 ‘세계에서 가장 핫한 스타 중 중 한 명’ 이라고 소개되기도 했다” 라며 CBS 유명 심야 토크쇼 출연을 언급하며 씨엘의 미국 성공 시작을 주목했다.

빌보드는 “미국에서 이제 막 성공한 것은 오랫동안 준비 끝에 이루어낸 일일 것이다. 씨엘은 미국에서 성공하기 시작한 것을 자랑스러워할 자격이 있다” 라고 전하며 호평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빌보드 ‘소셜 차트 50’서 17위, 아이튠즈 ‘TOP 40 US 힙합차트’ 12위, 애플뮤직 ‘Best of the Week’, 스포티파이 ‘New Music Friday’ 차트에 이어 ‘빌보드 HOT 100’까지 이름을 올린 씨엘은 총 9개 도시에서 ‘북미 투어 ‘CL Hello Bitches Tour 2016’를 통해 글로벌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