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외통위, 여야 설전 끝 새누리 전원 퇴장…또 파행

[헤럴드경제=이슬기 기자]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피감기관 하나원)가13일 오전 여야 의원들 사이의 설전 끝에 파행했다. 새누리당 의원들은 심재권 외통위원장(더불어민주당)이 의사진행발언을 하면서 ‘한ㆍ일 위안부 합의’ 등을 비판하자 ‘중립적 사회’를 요구하며 전원 회의장에서 퇴장했다.

사진은 해당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은 없음.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