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날씨] 여전히 큰 일교차…내일까지 쌀쌀

[헤럴드경제=김진원 기자] 목요일인 13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고 일교차가 크겠다.

우리나라 상공에 찬 공기가 머물면서 이날까지 기온분포가 평년보다 낮겠다. 14일부터 차차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

아침까지 일부 내륙에는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겠다.

울릉도와 독도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아침부터 낮 사이에 돌풍과 함께 천둥 및 번개를 동반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제주도 산간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15일까지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으니 산불예방에 주의해야 한다.

낮 최고기온은 20도에서 23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당분간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라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5m로 일겠다.

동해 중부 먼바다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및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체로 ‘보통’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나 수도권 등 일부

중서부 지역은 대기정체로 저녁에 농도가 다소 높아질 것으로 예보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