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톡톡> 나노브릭, 정품물류관리 라벨 3종 출시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나노 신소재 전문기업 나노브릭이 정품인증라벨 ‘엠태그(M-Tag)’ 라인의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물류관리 기능을 더한 바코드 라벨(M-Tag_Barcode), 전자태그 라벨(M-Tag_RFID), 도난방지 라벨(M-Tag_Antitheft) 등이다. 이번 제품은 기존 물류관리 솔루션에 나노브릭의 원천기술인 ‘자기 색가변 소재(MTX)’를 접목시켰다. 


MTX는 자기장의 세기에 따라 색이 변하는 나노 물질로 이뤄진 특수 보안소재로, 나노브릭이 7년간의 연구개발 끝에 세계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했다. 이 소재가 인쇄된 신제품 라벨 뒤에 고무자석, 핸드폰 스피커 자석 등을 갖다 대면 색상, 패턴이 변해 정품 여부를 육안으로 손쉽게 알 수 있다. 

제품 생산에서 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물류관리, 이력추적, 도난방지 기능을 수행하면서 위조방지 기능을 함께하는 것이 이 제품의 특징이다.

나노브릭은 “최근 다양한 기술발전과 융합으로 물류IT가 이뤄지고 있는데, 물류 프로세스 상에서의 위조품 유입이나 비정상적인 물류유통 추적은 여전히 어려운 상황”이라며 “새롭게 출시된 정품물류관리 라벨 3종은 나노브릭의 보안 NT기술과 기존 물류관리 IT기술이 결합돼 기업의 제품 생산단계부터 정품보호를 실현할 수 있는 신개념 솔루션”이라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