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 9번타자 임병욱, 2016년 PS 첫 홈런 주인공

[헤럴드경제]임병욱(21·넥센 히어로즈)이 자신의 포스트시즌 첫 안타를 홈런으로 기록하며 2016년 포스트시즌 첫 홈런의 주인공이 됐다.

임병욱은 14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준플레이오프(준PO) 2차전, 1-0으로 앞선 3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상대사이드암 선발 우규민을 공략해 우중간 담을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LG와 KIA의 와일드카드 결정전 2경기, 넥센과 LG의 준PO 2경기를 치르는 동안 처음 나온 홈런이다.


넥센은 임병욱의 홈런에 힘입어 4회말 현재 LG에 2-0으로 앞서 나가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