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플레이오프] 밴헤켄 완벽투·임병욱 홈런…넥센, 2차전 5-1 승리

[헤럴드경제]넥센 히어로즈가 1차전 패배의 충격을 털어버리고 준플레이오프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넥센은 14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준플레이오프(5전 3승제) 2차전 홈 경기에서 LG 트윈스를 5-1로 누르고 전날 패배(0-7)를 설욕했다.

승리의 주역은 선발 앤디 밴헤켄과 9번타자 임병욱이었다.


밴헤켄은 이날 7⅔이닝을 3피안타 1실점으로 막아내며 ‘빅게임 피처’의 위용을 과시했다. 이날 경기 최우수선수(MVP)도 밴헤켄 차지였다.

밴헤켄이 긴 이닝을 소화한 덕에 넥센은 투수 소모를 최소화하고 승리를 챙겼다.

임병욱은 0-1로 앞선 3회말 우중월 솔로 아치를 그려 2016년 포스트시즌 첫 홈런의 주인공이 됐다. 동시에 임병욱은 가을 무대 개인 첫 안타를 홈런으로 장식했다.

1승 1패로 맞선 넥센과 LG는 하루를 쉰 뒤 16일과 17일 LG 홈 잠실구장에서 3·4차전을 치른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