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민경훈, 류화영과 전화 소개팅 성사에 ‘화색’

[헤럴드경제] ‘아는 형님’에 출연 중인 가수 민경훈이 배우 류화영과의 통화에서 호감을 표시해 눈길을 끌었다.

1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에서는 보이그룹 인피니트가 출연한 가운데, 민경훈이 소개팅을 부탁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성종은 “소개해줄 사람이 있다”며 배우 류화영과의 통화를 시도했고, 민경훈은 류화영에게 “팬이다. 드라마 잘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류화영은 

“드라마 끝난 지가 언제인데”라고 응수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류화영은 “성종이와 함께 밥을 먹자”고 얘기했고, 민경훈은 “꼭 셋이 만나야 하냐”고 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