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콘서트, 고품질 VR 생중계로 끊김없이 본다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스포츠 생중계나 K팝 콘서트 등에 활용되는 가상현실(VR) 생중계를 통해 보다 선명한 화질로 끊김 없이 볼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SK텔레콤은 고품질 4K VR 생중계가 가능한 기술을 개발하고 분당 종합기술원에서 시연했다고 16일 밝혔다. 4K 영상은 풀 HD(고화질) 영상의 4배 수준의 화소를 갖는 고품질 영상이다.

4K VR 생중계는 360도 카메라를 통해 촬영된 영상들을 하나의 VR 영상으로 합성, 압축해 사용자의 TVㆍ스마트폰으로 보내는 방식을 통해 구현된다. 

16일 SK텔레콤 분당 종합기술원에서 연구진들이 ‘고화질 VR 생중계 기술’을 적용해 360도 VR 실시간 스트리밍을 시연하고 있다.

기존 VR영상은 많은 데이터량이 필요해 영상의 해상도를 줄이거나 영상 전체의 품질을 낮추지 않으면 재생 시 끊김이 발생하는 문제점이 있었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사용자의 시선이 미치는 주시청 영역은 4K 고화질로, 시선이 덜 미치는 주변 영역은 풀 HD 일반 화질로 전송하는 ‘차등 화질’(동적 타일링) 기술을 자체 개발해 적용했다.

또 사용자의 시선을 트래킹 해 시선에 맞게 4K 고화질 영역의 위치를 빠르게 변경하는 기술을 개발, 사용자가 항상 고화질 영역만 볼 수 있도록 했다.

해당 기술을 이용하면 4K 고화질로 시청해도 무선 데이터 소모량은 기존 대비 65% 줄어들어 데이터 이용부담도 낮추고 끊김 현상도 줄어들게 된다는 설명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