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내와 바람을 펴?”…내연남 납치ㆍ폭행 40대 체포

[헤럴드경제]자신의 아내와 내연관계에 있는 남성을 납치하고 폭행한 40대 남성과 범행을 도운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17일 폭행과 감금 등의 혐의로 47살 이 모 씨와 42살 박 모 씨 등 4명을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이 씨는 16일 밤 9시 45분쯤 서울 홍익동에 있는 한 거리에서 자신의 아내와 내연관계에 있는 25살 김 모 씨를 납치해 인근 공사장으로 데려간 뒤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박 씨 등 3명은 이 씨의 범행을 도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이혼과 불륜 등을 상담하는 인터넷 카페에서 만나 범행을 계획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추가 수사를 통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