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리퍼블릭, ‘진생 워터리 크림’ 中 위생허가 획득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네이처리퍼블릭(대표 김창호)은 K-Beauty 대표 인기 제품인 ‘진생 로얄 실크 워터리 크림’이 중국 국가식품의약품감독관리총국(CFDA)으로부터 위생허가를 획득했다고 17일 밝혔다.

‘진생 로얄 실크 워터리 크림’은 순도 99% 골드와 홍삼, 로얄 젤리 등이 함유된 프리미엄 항노화 안티에이징 제품이다. 미백과 주름개선 이중 기능성으로 특수 화장품 군에 분류돼 승인까지 17개월이라는 긴 시간이 소요됐지만 제품의 안전성을 인정받아 중국 현지에서 적극적인 판매와 마케팅이 가능하게 됐다. 지난해부터 중국 당국이 자국의 기업체를 보호하기 위해 화장품 수입 절차를 매우 까다롭게 규제하는 등 어려운 상황에서 얻은 결과라 더욱 의미가 깊다.


네이처리퍼블릭은 이번 ‘진생 로얄 실크 워터리 크림’을 비롯해 현재까지 280여 개 제품의 위생허가 취득을 완료했다. 특히 원조 수딩젤로 불리는 ‘수딩 앤 모이스처 알로에 베라 92% 수딩젤’과 ‘슈퍼 아쿠아 맥스 수분크림’ 3종, ‘쉐어버터 스팀크림’ 3종, ‘아르간 에센셜 헤어’ 라인, ‘핸드 앤 네이처 핸드크림’, ‘리얼 네이처 마스크 시트’ 등 브랜드를 대표하는 제품들이 모두 포함돼 중국 내 안정적인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

네이처리퍼블릭은 상하이와 베이징 등 대도시를 시작으로 내륙 도시까지 진출해 현재 중국에 총 40여 개 단독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티몰과 징동 등 온라인 유통망도 확보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3월 출시된 ‘진생 로얄 실크 워터리 크림’은 ‘제2의 수딩젤’로 불리며 글로벌 히트 제품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올해 ‘2016 인터내셔널 뷰티 브랜드 어워즈 인 샤먼‘에서 Global Best Natural Cosmetics상과 세계적 권위의 국제 품평회인 ‘2016 몽드셀렉션’ 화장품 부문 그랜드 골드상을 수상해 품질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최근 들어 중국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제품력을 극찬한 영상이 중국 SNS에서 조회수 80만 건 이상을 기록하며 화제가 된 바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