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순 회고록 논란] 문재인 “새누리는 북한 덕에 존속하는 당” 맞불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송민순 회고록 논란’과 관련한 새누리당의 비판 공세에 맞불을 놨다.

17일 인천 공유기업을 방문한 문 전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새누리당은 북한 덕분에 존속하는 정당”이라며 “허구한 날 종북 타령과 색깔론을 국정 운영의 동력으로 삼고 있으니 우리 경제와 민생이 이렇게 어려워질 수밖에 없다. 정권교체가 꼭 필요한 이유”라고 말했다.

그는 “이번에도 새누리당은 극심한 경제위기와 민생파탄, 우병우와 최순실의 국정 농단과 비리, 백남기 선생의 부검 문제 등을 피하기 위해 남북관계를 정쟁 속으로 또다시 끌어들이고 있다. 이는 용서할 수 없는 행태이고 결코 성공할 수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전 대표는 “저와 우리당은 새누리당이 그러거나 말거나 경제와 민생 살리기에 전념하고 우병우와 최순실의 국정 농단과 비리의 전모를 규명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다만 그는 지난 2007년 유엔 대북인권결의 논의 과정에 대한 질문에는 “사실 관계는 당시를 잘 기억하는 분들에게 물으라”면서 대답을 피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