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I, 베트남 공산당 고위인사들 대상 연수 실시

[헤럴드경제=이해준 기자]한국개발연구원(KDI) 국제정책대학원은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공동으로 28일까지 베트남 공산당 중앙경제위원회 고위급 공무원 15명을 대상으로 ‘2016년 제2차 베트남 공산당 고위급 공무원 역량강화과정’을 연다고 17일 밝혔다.

KDI국제정책대학원은 올해부터 2018년까지 3개년에 걸쳐 베트남 공산당 고위급 공무원을 대상으로 매년 두 차례에 걸쳐 총 여섯 차례의 연수를 실시할 계획이다. 연수과정은 한국의 경제개발경험, 국가발전정책, 행정역량개발 등에 관한 전문가 강의와 기관 방문 및 액션플랜 수립으로 구성돼 있다.


지난 8월에 열린 제1차 연수과정에 이어 이번 과정에서는 경제개발, 정부개혁 등 기존에 다룬 주제에 덧붙여 지속가능한 발전전략, 민관협력사업인 민관파트너십(PPP)을 활용한 공공서비스 제공, TPP(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에 따른 개방경제관리, 국가부채 관리 및 국영기업 개혁, 일자리 창출, 인구이동 등 경제이슈 중심의 강의와 토론 및 현장견학이 진행된다.

특히 베트남 경제개발정책 담당 고위급 공무원들이 정책을 기획하고 추진하는 과정에서 겪는 문제를 해소할 수 있도록 맞춤형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승주 국제정책대학원 개발연수실장은 “베트남 국가개발계획 정책수립과 운영에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는 베트남 공산당 중앙경제위원회 고위급 공무원 대상의 이번 연수가 한-베트남 공동의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양국 간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