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오산시, 주택 개보수지원사업 협력하기로

[헤럴드경제=박정규(오산)기자] 경기도시공사가 오산시와 주택개보수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도시재생 마중물사업으로 추진되는 주택개보수 지원 사업은 경기도 맞춤형정비사업지구 내 저소득층의 노후주택을 개보수하는 사업이다. 공사가 사업비를 기부해 저소득계층 노후주택의 단열, 창호, 도배, 화장실 등의 개보수를 지원한다.

협약 내용은 오산시 성호대로 28번길 15-3 일대 ‘오산시 남촌마을 경기도 맞춤형정비사업지구’ 주택개보수를 위한 지원대상자 선정 및 기부금 지원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으로 지원 대상은 25가구 이내이다.

최금식 경기도시공사 사장은 “주택개보수사업이 저소득층 자활의지 고취 및 도시재생사업과 연계 발전을 유도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며, “공사는 앞으로도 도내 주거 환경개선과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최금식 경기도시공사 사장]

한편, 공사는 지난 2014년 시흥시 모랫골마을 31가구와 2015년 평택 안정, 수원 매산, 성남 단대 3개 지역 94가구의 주택개보수사업을 지원했다. 올해는 안양 새마을, 의왕 부곡, 오산 남촌마을지구에 각 75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