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찰, 고속도로 ‘관광버스 음주가무행위’ 집중단속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 경북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가을 행락철을 맞아 관광버스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고 17일 밝혔다.

단속대상은 음주·가무, 안전거리 미확보 등이다.

이를 위해 경부·중앙·중부내륙고속도로에 암행순찰차 4대를 비롯해 순찰차 16대를 투입한다.

경찰 관계자는 “관광버스에 대한 집중단속을 11월말까지 계속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