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코리아 세일 페스타 ‘완판’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 삼성전자 프리미엄 냉장고와 세탁기가 ‘코리아 세일 페스타’ 10일만에 한정 수량으로 준비한 행사 제품들이 완판 되는 등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코리아 세일 페스타’ 기간을 포함한 9월 한 달간 삼성전자의 국내 프리미엄 4도어 냉장고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금액 기준으로 60% 이상 성장했다.

특히 행사 모델로 준비한 지펠 T9000은 셰프컬렉션의 최고급 컬러인 뉴스플랜디드 메탈을 적용한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모델로 준비했던 5000대가 10일만에 완판했고, 찾는 고객들이 많아 추가 생산해 판매하고 있다.


이러한 판매 호조를 바탕으로 삼성전자 지펠 T9000 전체 판매량은 ‘코리아 세일 페스타’ 시작 후 한 주 동안의 판매량이 행사 직전 한 주 대비 금액 기준 15% 이상 성장하며 판매 고공 행진을 이어갔다.

패밀리 허브 역시 스마트 기능과 편의성, 다양한 콘텐츠로 매장을 방문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으며 ‘코리아 세일 페스타’ 시행 첫 주 판매량이 행사 전 주 대비 대수 기준 150% 증가했다.

프리미엄 드럼세탁기 애드워시는 9월 한 달간 판매된 전체 드럼세탁기 중 대수 기준 70% 이상의 비중을 차지하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작년 9월 프리미엄 드럼세탁기 비중은 약 30%였다. 삼성전자가 행사 모델로 준비한 프리미엄 드럼세탁기 애드워시 3,000대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 시행 10일만에 완판 됐다. 세탁 중에도 세탁물을 간편하게 추가할 수 있는 삼성 ‘애드워시’는 강력한 세탁은 물론 ‘세제자동투입’과 물 없이 공기만으로 세탁하는 ‘에어워시’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춰 고객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 냈다.


9월 한 달간 액티브워시 기획 모델은 기존에 판매되던 같은 용량의 모델 대비 대수 기준으로 월평균 약 40% 이상 판매됐으며, 일반형 대용량 세탁기는 행사 10일만에 월평균 판매 수준을 넘어섰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 대한 소비자들의 호응이 매우 뜨겁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