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원셀론텍, 바이오콜라겐 기술 豪서 특허

세원셀론텍(대표 장정호)은 바이오콜라겐 산업화 기술에 대해 호주에서 특허등록을 마쳤다고 18일 밝혔다.

등록명 ‘방사선 가교화된 콜라겐 겔 및 그 제조방법과 사용방법’은 천연물질인 콜라겐을 인체에 의료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화학적 방법이 아닌 물리적 가교화 방법으로 제형화하는 기술이다. 이렇게 제조된 콜라겐 가교물질은 우수한 생체적합성과 물성(점탄성, 인장강도, 분해성 등)을 갖추게 된다. 따라서 제품화가 용이하고 다양한 제형화가 가능해 산업적 응용가치가 높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물리적 가교방법으로 하이드로겔화된 콜라겐과 생체적합물질을 혼합해 제형화한 콜라겐은 상처 및 화상치료용 창상피복재, 피부·뼈㎖각막 등 인체조직 이식재, 세포배양용 지지체 등 재생재료로 쓰인다. 또 마스크팩 등 화장품용으로도 널리 활용할 수 있는 재료로 각광받고 있다.

세원셀론텍 관계자는 “국내는 물론 중국, 싱가포르 특허권도 획득한 이번 기술은 다양한 재생의료제품과 화장품의 원료로 이미 상용화됐다. ‘카티필’, ‘리젠씰’을 비롯한 리젠그라프트(인체조직을 대체하는 재생치료재료 품목군)와 프리미엄 바이오화장품 ‘새라제나’의 개발·제조의 토대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