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안] “왜 경적 울려” 만취 10대들, 오토바이 보복운전

○…만취 상태로 오토바이를 타던 10대 5명이 뒤따르던 차량이 경음기를 울렸다는 이유로 보복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경찰청 교통범죄수사팀은 특수협박 등 혐의로 김모(18)군 등 10대 5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15일 오전 7시 20분께 술에 만취해 오토바이를 타고 부산 남구에 있는 편도 2차로를 천천히 운행했다. 뒤따르던 차량 운전자가 빨리 가라며 경음기를 울리자 이들은 오토바이로 차량을 에워싼 채 창문에 침을 뱉고 욕설을 하면서 보복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이 이들의 혈중알코올농도를 측정한 결과 한 사람만 처벌기준치에 미달했고, 나머지 4명은 0.080∼0.113%의 만취 상태였다. 경찰은 피해자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분석, 혐의를 확인하고 나서 이들 10대를 차례로 불러 조사했다. 

부산=윤정희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