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논골 글마루 도서관 개관…중학교 첫 개방형 도서관

-빈 교실 3개 리모델링해 만든 학생ㆍ주민 마을 공동체 공간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경기 성남시 수정구 단대동 상원여자중학교에 지역 주민과 학생의 마을 공동체 공간인 ‘논골 글마루 도서관’이 19일 문을 열었다.

성남시가 추진하는 주민개방형 학교도서관 조성 사업의 다섯 번째 결실이자 중학교에 마련된 첫 개방형 도서관이다.

논골 글마루 도서관은 성남시 지원금 3억원이 투입돼 최근 3개월간 학교 내 빈 교실 3개를 리모델링해 마련됐다.


283㎡(약 85평) 규모에 1만7000여 권의 책과 브라우징 룸, 온돌방 열람실, 글마루 탐구실 등의 시설을 갖췄다. 한꺼번에 100여 명이 이용할 수 있다.

도서관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오후 8시, 토요일 오전 9시~오후 5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