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월드 기업 선정

Oil & Gas 분야서 아시아 정유사 최초 7년 연속 DJSI 월드 기업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에쓰오일(S-OIL)이 19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2016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DJSI) 국제 컨퍼런스’에서 7년 연속으로 ‘DJSI 월드 기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오일&가스(Oil & Gas) 산업 분야에서 7년 연속 DJSI 월드 기업에 선정된 것은 한국 뿐 아니라 아시아ㆍ태평양 지역 정유사 중 최초이자 유일한 사례라고 에쓰오일 측은 설명했다. 국내 정유 및 석유화학 기업 중 DJSI 월드에 선정된 기업도 에쓰오일이 유일하다.

올해 DJSI 월드 지수에는 전 세계 시가총액 상위 2535개 글로벌 기업 중 12.5%에 해당되는 총 317개 기업이 편입됐으며, 국내 기업은 에쓰오일 등 21개 기업이 포함됐다. 

[사진=오스만 알 감디 에쓰오일 CEO]

에쓰오일은 이번 평가에서 윤리경영, 기후변화 전략, 친환경 경영 시스템, 안전 및 보건, 우수인재 유치 등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우수한 기업으로 평가 받았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7년 연속 DJSI 월드 기업에 선정된 것은 에쓰오일이 글로벌 수준의 경영 투명성을 바탕으로 사회와 조화를 이루고 이해관계자의 기대를 경영활동에 충실히 반영해 온 노력을 인정받은 것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DJSI는 미국의 금융정보 회사인 다우존스와 스위스 투자 평가사인 로베코샘이 전 세계 2500여개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경제, 사회, 환경적 측면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지속가능성을 측정하는 세계적 권위의 평가지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