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한반도 전쟁나면 활 쏴라, 소리 않나” 황당 지시

[헤럴드경제]김정은이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하면 “활쏘기를 잘 활용하라”는 황당한 지시를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8일 MBC 뉴스데스크는 2010년 6월 9일 열린 제 3117군부대 축구경기를 참관한 김정은의 교시 내용에 대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남한과의 전투준비를 강조하면서 “활은 소리가 나지 않아 은밀성이 보장된다”며 “적들과의 싸움에 사용하라”고 지시했다. 

사진=MBC 뉴스데스크

김정은은 이외에도 말타기와 수영 연습을 강조하는 등 황당한 지시는 계속 이어졌다. 또한 ‘육탄, 자폭정신’을 내세우며 김씨 일가의 초상화와 우상화 등을 우선으로 보호하라는 지시를 내리기도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