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에센스서 ‘가습기살균제’ 성분 검출…서울시 즉각조치

-서울시, 헤어에센스 1개 품목서 검출…행정처분 의뢰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서울시는 시중에 유통된 두발용 화장품 30개에 대해 품질 적정성 검사를 실시한 결과 1개 품목에서 ‘가습기살균제 성분’이 검출돼 즉시 조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서울시는 7월 대형마트 등에서 현재 유통 중인 두발용 화장품 총 30개 제품을 수거해 품질 적정성 검사했다. A사의 헤어에센스 제품 1개 품목에서 가습기살균제 성분인 메칠클로로이소치아졸리논과 메칠이소치아졸리논 혼합물(CMIT/MIT)이 검출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가습기살균제 성분이 검출된 A사의 헤어에센스 제품은 ‘씻어내는 제품’이 아니므로 메칠클로로이소치아졸리노과 메칠이소치아졸리논 혼합물이 제품의 성분으로 포함돼선 안된다”고 설명했다. 


서울시는 해당 제품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과 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 등에 회수조치 및 행정처분 의뢰했다.

서울시는 매년 시중 유통 화장품의 안전관리를 위해 보건소,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과 함께 약국, 화장품판매업소 및 대형마트 등에서 판매되는 화장품 제품을 집중 수거해 피부 건강에 위해한 스테로이드류, 중금속 함유 여부 검사 등을 실시하고 있다.

2014년부터 영ㆍ유아용화장품, 아토피관련 화장품, 기초·색조 화장품 및 매니큐어(글리터 함유) 등 310개 제품에 대해 프탈레이트류, 스테로이드류, 유해 중금속 검사 등을 시행해 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