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중국판 장학퀴즈, CCTV 통해 中 시청자 만난다

중국판 장학퀴즈 ‘SK 극지소년강’…오는 23일부터 방영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SK주식회사는 오는 23일부터 중국 국영방송인 CCTV의 청소년ㆍ아동채널을 통해 ‘SK 극지소년강(极智少年强ㆍ지혜로운 소년들의 경쟁)’을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SK가 44년 동안 후원하며 국내 대표 인재양성 퀴즈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한 장학퀴즈의 중국판인 것이다.

지난 2000년부터 중국 청소년들이 참가하는 장학 프로그램인 ‘SK장웬방(壯元榜)’을 후원해 온 SK는 북경 지역 중심 방송에서 벗어나 올해 CCTV와 손잡고 중국 전역의 대표 학교가 참여하는 새로운 ‘전국형 퀴즈 대항전’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SK극지소년강’은 북경시를 포함해 천진시(天津市), 하북성(河北省), 장수성(江蘇省), 저장성(浙江省), 산시성(山西省) 등 중국 전역 24개 주요 대표 고등학교 학생들이 참여해 열띤 경쟁을 벌인다.

최종 우승팀에게는 장학금과 함께 한국을 방문해 한국의 교육 현장과 다양한 한류(韓流) 문화를 직접 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CCTV측은 “한국 뿐 아니라 중국에서도 10여 년 넘게 꾸준히 인재양성에 힘써온 SK기업철학과 진정성을 높이 평가해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 ‘SK극지소년강’을 중국 내 청소년 대표 프로그램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K 관계자는 “24개 채널을 보유한 CCTV 방송 프로그램 중에 국내 기업 이름이 반영된 것은 SK가 유일하다“며 “그룹이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글로벌 파트너링’ 전략을 추진하고 있는데 프로그램이 한ㆍ중 간 협력 관계를 지속시킬 수 있는 단초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SK극지소년강’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현지시각)에 중국 전역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