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7] ‘비움과 채움의 미학(美學) 결정체’…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 공개

[헤럴드경제=라스베가스 최정호 기자/ 서울 홍석희 기자] LG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최대 가전 전시회에서 2017년형 ‘LG 시그니처(SIGNATURE) 올레드 TV W’를 선보였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는 화질, 디자인, 사운드 등 전분야에서 LG의 혁신적인 디스플레이 기술이 총망라된 초프리미엄 제품이다. LG전자는 “화면 이외에 불필요한 요소를 제거하고 획기적인 화질과 사운드 기능을 더한 ‘비움과 채움의 미학(美學) 결정체’”라고 설명했다.

[사진설명=LG전자가 5일(현지시간)부터 ‘CES(소비자가전전시회) 2017’이 열리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를 알리는 대형 옥외광고를 설치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 대형 옥외광고가 설치된 모습.]

▶ 미니멀리즘 디자인 ‘극치’= 77형과 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모델명: 77/65W7)는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있는 듯한 느낌을 주는 벽걸이형 올레드 TV다. 화면 이외의 요소를 철저히 배제해 미니멀리즘 디자인이 구현한 아름다움의 극치를 보여준다.

특히 W7 시리즈(65W7 기준)는 패널 두께가 2.57mm에 불과하다. 벽걸이 TV 거치대를 포함해도 4mm가 채 안 된다. 벽에 걸면 마치 유리창을 통해 바깥 세상을 보는 듯한 느낌을 가져다 준다.

LG전자는 TV 화면을 제외한 모든 부품을 별도의 ‘사운드 시스템’으로 분리, TV 하단에 설치할 수 있도록 했다. 사운드 시스템은 4.2채널의 스피커를 탑재, 풍성한 음향을 제공한다. 특히, 천장 방향으로 소리를 내는 두 개의 업파이어링(up-firing) 스피커를 갖춰 입체감 넘치는 사운드를 구현한다.

77형 LG 시그니처 올레드TV는 ‘비디오 디스플레이(Video Display)’ 부문에서 CES 2017 최고 혁신상(Best of innovation Awards)을 수상해 현존 최고 TV임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

▶ 완벽 화질에 입체 음질 가미=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현존하는 TV 가운데 자연색에 가장 가까운 색을 표현해 낼 수 있다. 또, 빛을 끌 수 있어 완벽한 블랙을 구현한다.

LG전자는 2017년형 올레드 TV에 ‘테크니컬러(Technicolor)’사(社)의 색채 기술을 더했다. 할리우드 영화 가운데 70% 이상이 테크니컬러사의 색채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이 기술은 창작자가 의도한 바를 정확하게 표현해 내는 것으로 정평이 나있다.

입체 음향은 ‘돌비 애트모스’ 탑재로 가능했다. ‘돌비 애트모스’가 TV에 적용된 것은 이번이 세계 최초다.

돌비 애트모스는 화면상의 사물의 움직임이나 위치에 따라 소리가 사용자의 앞이나 뒤, 위에서 들리는 것처럼 만든다.예를 들어 주인공의 머리위로 비행기가 날아갈 때, 소리가 시청자의 머리 위쪽에서 들리도록 해줘 더욱 입체적이고 사실적인 공간감을 제공한다.

유니버셜 스튜디오, 20세기 폭스, 워너 브라더스 등 유수의 글로벌 스튜디오들이 돌비 애트모스를 활용해 컨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다양한 규격의 HDR 영상을 또렷한 화질로 구현하는 것도 2017년형 울트라올레드TV의 특징이다.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콘텐츠의 규격과 장르에 관계없이 압도적인 HDR 화질을 보여준다. ‘돌비비전(Dolby Vision™)’, ‘HDR 10’, HLG(Hybrid Log-Gamma) 등 다양한 규격의 HDR 영상을 완벽하게 재생한다.

특히 ‘돌비비전’은 넷플릭스, 워너브라더스, 유니버설, MGM 등 할리우드 영상 제작업체들이 가장 많이 채택한 HDR 방식이다. HDR 기술은 어두운 부분은 더욱 어둡게, 밝은 부분은 더욱 밝게 만들기 위해 독자적인 화질정보(Metadata)를 넣는다.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HDR 효과(HDR Effect)’도 지원해 HDR 컨텐츠가 아닌 일반 컨텐츠도 더욱 생동감 넘치게 제공한다.

▶ LG, CES 2017서 울트라 올레드 TV 10종 공개= LG전자는 ‘CES 2017’에서 다양한 크기와 형태의 ‘울트라 올레드 TV’를 선보이며 ‘올레드 TV 종가(宗家)’다운 면모를 뽐낼 예정이다. 새롭게 선보인 울트라 올레드 TV는 5개 시리즈 10종(77/65W7, 77/65G7, 65/55E7, 65/55C7, 65/55B7)이다.

LG전자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은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입체 음향기술인 ‘돌비 애트모스’와 HDR 화질 기술인 ‘돌비비전’에, 테크니컬러社의 색채 기술까지 더해 마치 극장 같은 완벽한 시청환경을 제공한다”며, “차원이 다른 LG 올레드만의 화질과 디자인으로 프리미엄 TV의 진정한 가치를 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