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버스 작년 항공기 수주량 보잉에 승리…인도량 사상 최대

에어버스

유럽 항공기 제작사 에어버스가 지난해 상업용 항공기 수주량에서 경쟁사인 미국 보잉을 제친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버스의 인도량은 사상 최대를 기록했으나 보잉에 뒤졌다.프랑스에 본사를 둔 에어버스는 지난해 항공기 731대를 주문받아 보잉(668대)에 63대 차로 앞섰다고 11일 발표했다.

인도량에서는 보잉이 748대로 에어버스(688대)보다 60대 많았다.하지만 지난해 에어버스 인도량 688대는 전년보다 8% 늘어난 사상 최대 기록이었다. 에어버스의 인도량은 지난 14년 연속 증가했다.에어버스 측은 “지난해 상업용 항공기 시장 상황이 좋았을 뿐 아니라 경영 성과도 뛰어났다”고 밝혔다.
연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