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율 경기행정1부지사, 파주하수처리수 재이용시설 방문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이재율 경기도 행정1부지사가 20일 ‘파주시 하수처리수 재이용사업’ 현장을 방문해 안전관리 실태 등을 점검했다.

파주시 하수처리수 재이용사업은 하수처리수를 공업용수로 전환하는 ‘물 재이용시설’ 조성사업이다. 파주 LG디스플레이 P10공장 증설에 따른 공업용수 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경기도를 비롯한 각 기관이 651억원을 투입, 지난해 12월 착공했다. 


이재율 부지사는 “LG디스플레이 P10 공장 가동 시기에 맞춰 공업용수가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는 2018년 3월 하수 재이용시설 공사가 완료되면 하루 4만t의 공업용수를 파주 LCD산업단지에 공급할 수 있게 된다.

도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700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공업용수 가격ㆍ유지관리비 감소 등으로 연간 18억 원의 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