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교황 만난 찰스 왕세자 유기농 작물 선물

○…찰스 영국 왕세자 부부가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 손수 재배한 유기농 제품을 선물했다.

지난달 31일부터 이탈리아를 방문 중인 찰스 왕세자 부부는 4일(현지시간) 바티칸을 방문, 교황과 30여 분 동안 면담했다. 프란치스코 교황과 이날 첫 대면한 찰스 왕세자는 왕실 소유 농장인 영국 하이그로브에서 손수 기른 유기농 작물을 교황에게 선물하며 “교황께 무엇을 선물할지 몰라 고민했다”며 “집에서 직접 기른 제품들”이라고 소개했다. 열렬한 환경 운동가이기도 한 찰스 왕세자는 유기농 작물을 직접 기르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교황은 이에 청동으로 만든 올리브 나뭇가지와 즉위 이후 집필한 책을 답례로 전달했다. 교황은 평화를 상징하는 청동 올리브 나뭇가지를 찰스 왕세자에게 주며 “어디를 가든지 평화로운 사람이 되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찰스 왕세자 부부가 루마니아와 이탈리아, 오스트리아 등 유럽연합 회원국 3개국을 잇따라 방문하는 것은 브렉시트에도 불구하고 영국이 EU 회원국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전략으로 비춰지고 있다. 

김현경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