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트럼프 ‘한국은 중국의 일부’ 발언 사실확인 중”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외교부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중 정상회담 이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으로부터 “한국은 중국의 일부”라고 들었다고 밝힌 것과 관련 “사실관계 확인 중에 있다”고 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20일 정례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과 관련해 “보도를 접한 직후 외교경로를 통해 즉각적으로 사실관계 확인에 들어갔다”며 “지난 수천년 간 한중관계의 역사에 있어서 한국이 중국의 일부가 아니었다는 점은 국제사회가 인정한 명백한 사실이며 어느 누구도 부인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아울어 “잘못된 역사관은 수용할 수 없다”며 “전체 국제사회를 대상으로 올바른 역사인식이 확산 나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