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취임 100일 이전…오바마케어 폐지 재추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취임 100일 전 성과를 위해 ‘오바마케어(건강보험개혁법)’ 폐지 및 개정에 다시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19일(현지시간) 미 CNN방송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백악관이 다시 오바마케어의 폐지와 개정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같은 움직임은 열흘여 앞으로 다가온 ‘취임 100일’ 성과에 오바마케어 폐지를 넣고 싶은 트럼프의 의중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CNN은 “다음주 후반 ‘트럼프 취임 100일 이정표’를 세우기 전에 백악관이 오바마케어 폐지를 재추진하고 싶어한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도 최근 의회에서 오바마케어 개정안 통과에 자신감을 표시했다.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트럼프 대통령이 18일 위스콘신 주(州)를 방문해 “어떤 정부도 첫 90일에 이번 정부보다 더 많은 성취를 이루지 못했다”고 자화자찬했다고 보도했다.

조민선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