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라이프]계속되는 ‘황사’…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21일 금요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이 끼고 제주도에는 새벽 한때 빗방울이 내리겠다.

기상청은 “제주도에는 남해 상에 있는 약한 기압골이 영향을 미치며 새벽 한때 비가 내리겠다”며 “강원 동해안에도 동풍의 영향으로 오후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이들 지역의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이다.


이날의 아침 최저기온은 3~13도, 낮 최고기온은 16~22도로 전날보다 약간 오르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 광주, 전북, 영남권에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다른 지역에서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지만, 낮 한때 황사의 영향으로 ‘나쁨’ 수준까지 미세먼지 농도가 짙어지는 곳이 있겠다.

국립환경과학원은 “황사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의 농도가 짙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다만 황사의 영향은 변동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이날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먼바다 0.5∼1.5m, 남해 먼바다 0.5∼2.5m, 동해 먼바다 1∼3m 높이로 일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