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여성에게 참 좋다는 작약, 산청에 만개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지리산 아래 ‘동의보감촌’을 가꾸고 있는 경남 산청군에 작약이 수줍게 피었다. 17일 산청군 산청읍 약초재배단지 들녘에는 작약이 만개해 고운 자태를 뽐내기 시작했다. 대표적인 약용식물인 작약은 꽃이 아름다워 옛 부터 관상용으로 재배해 왔다. 특히 뿌리는 약재로 많이 쓰이는데 특히 생리불순, 산전산후의 여러 증상 등에 효능이 있어 여성에게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