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타임지에도 실린 ‘SBS 일베 논란’

[헤럴드경제=이슈섹션]美 타임지가 자사 표지를 합성한 일베 사진을 보도한 SBS와 관련한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타임지는 19일 ‘가짜 ‘노무현 지옥으로 가라’ 표지가 한국에서 논란을 일으켰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매체는 상업방송 SBS가 2003년 3월 아시아판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한 타임지 표지를 잘못 내보내 한국에서 엄청난 논란을 불러일으켰다며 원래 표지 타이틀인 ‘Hello, Mr.Roh’(안녕하세요, 미스터 노) 대신 ‘Go To Hell Mr.Roh’(지옥에나 가라, 미스터 노)로 바뀐 표지를 내보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 이미지가 한국판 4chan인 일베라는 사이트에서 가져온 것이라며 SBS는 이미 여러 차례 악명 높은 이 극우 사이트에 속아 왔다고 보도했다.

타임지는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에게 엄청난 비난이 일자 SBS가 다음날 공식적으로 사과했다고 보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