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문재인 대통령 극찬 “인사 너무 산뜻”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가 문재인 정부의 인사에 대해 극찬했다.

박 전 대표는 19일 페이스북에 “잘 한 것은 잘 한 것”이라며 이렇게 글을 남겼다.

[사진=박지원 페이스북 캡처]

그는 “금귀월래! 국민의당 중진회의 참석, 보좌진 간담, 후배들과 점심하고 목포로 갑니다. 목포에서 저녁행사부터 참석하겠습니다”라며 근황을 알렸다.

그리고 “법무부 검찰국장 박균택 검사장, 중앙지검장 윤석열 특검보 임명에 이어 KTX타니 헌재소장에 김이수 헌법재판관 인사 소식에 너무 산뜻합니다”라고 평했다.

그는 “인사는 자기가 포함되어야 좋은 인사이고 개혁은 자기가 포함되지 않아야 좋은 개혁이라지만 현재까지 문재인 대통령 인사는 좋은 인사입니다”라고 덧붙였다.

박 전 대표는 “조국, 김상조 교수의 민정수석, 공정거래위원장 임명에 이어 이번 인사도 개혁을 실감하고 예측 가능해서 좋습니다. 잘 한 것은 잘 한 겁니다”라고 썼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