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재무장관 “中과 양자투자협정 타결, 트럼프 정부의 어젠다”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 미국 트럼프 정부의 경제정책을 총괄하는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이 “중국과의 양자투자협정(BIT) 타결이 트럼프 행정부의 어젠다(의제)”라고 말했다.

6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므누신 장관은 미중비즈니스위원회 연례 회의에 참석해 중국과의 투자협정 체결이 정부의 중요한 목표라고 밝혔다. 

[스티브 므누신 미 재무장관.사진=AP연합]

그는 주로 소고기, 바이오 기술 및 에너지 관련 상품 등의 수출에 관한 중국의 법적 규제를 완화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밝힌 뒤 “그런 다음 양자투자협정을 다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중 BIT 협상은 버락 오바마 전 행정부 때 추진됐다가 트럼프 행정부가 출범하면서 중단됐다.

그러나 지난 4월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첫 정상회담에서 BIT 협상 재개를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