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라이프] 비는 오후에 대부분 그쳐…아침에는 짙은 안개도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7일 수요일은 전날부터 내린 비가 오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오후까지 전국의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가 10~40㎜(산지 60㎜ 이상), 경기 북부와 남해안 지역에는 10~30㎜, 그 밖의 지역은 5~20㎜ 수준이다.

기상청은 “서해 상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다 점차 벗어나겠다”며 “비는 남서쪽부터 차차 그치기 시작하겠지만, 강원 영서는 저녁까지 비가 이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침에는 안개도 짙게 끼겠다. 기상청은 아침까지 해안과 일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다며 출근길 교통안전을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비가 그치면서 내려갔던 기온도 이날 다시 오를 전망이다. 이날의 아침 최저기온은 15~20도, 낮 최고기온은 19~27도로 전날보다 3도 이상 높아지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0.5~4.0m, 동해 앞바다에서는 1.0~3.0m로 일겠다.

서해와 남해 먼바다, 제주도 모든 해상에서는 풍랑특보가 발표됐고, 전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파도가 높게 일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