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 “자유한국당이 김상조를 강하게 몰아치는 이유는…”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자유한국당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후보를 다른 후보자들보다 더 강하게 몰아치는 이유는 “낙마시키거나 공정거래위원장이 되더라도 일을 제대로 못하게끔 생채기를 내려는 의도로 보인다”는 견해를 밝혔다.

노회찬 원내대표는 6일 tbs김어준 뉴스공장과의 인터뷰에서 “자유한국당에게 재벌은 오랜 고객으로 그동안 협치를 해왔다”면서“ 이 협치의 가장 잘못된 사건이 바로 박근혜 국정농단이다”고 말했다.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사진=연합뉴스]

또 “자유한국당의 고객이자 협치관계인 전경련이 국민들에게 해산 요구를 당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만약 자유한국당이 이 관계를 끊지 않는다면 전경련과 함께 해산 당할 것”이라고 경고 했다.

김상조 후보자에 대해선 “제기된 의혹에 대해 세부적으로 들여다 봤는데 청문회 올라온 사람중에서 (자질이) 꽤 상위급으로 보인다”고 평가하고 “완벽하게 법률을 지킨 것은 아니지만 고의성ㆍ반복성 등을 살펴 봤을 때 (공정거래위원장으로)적격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