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전기레인지 인덕션’, 英 전문매체 평가서 만점 획득

- 영국 유명 제품 평가 전문지 ‘트러스티드 리뷰’의 ‘에디터 초이스’에 선정
- “미슐랭 스타 셰프가 되고픈 소비자를 위한 이상적 제품”으로 극찬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삼성전자 ‘전기레인지 인덕션’ 제품이 영국의 유명 제품 평가 전문지 ‘트러스티드 리뷰(Trusted Reviews)’로부터 별 5개의 만점을 받으며 ‘에디터 초이스(Editor’s Choice)’에 선정됐다.

‘전기레인지 인덕션’은 음식을 조리할 때 일산화탄소 등 유해가스가 발생하지 않고 높은 열효율에 청소까지 간편해 최근 소비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 제품은 국내에서도 시팡중이다.


‘트러스티드 리뷰’는 삼성 ‘전기레인지 인덕션’에 최고 평점을 부여하며 “강력한 기능과 다재 다능한 ‘플렉스 존 플러스(Flex Zone Plus)’를 갖춘 인덕션의 진정한 승자”라고 평가했다.

특히 ‘플렉스 존 플러스’에 이 매체는 “최대 4개의 팬을 놓을 수 있으며 탁월한 파워와 일관성 있는 보온 능력으로 용기를 뜨겁거나 차가운 부분 없이 균일하게 가열해 준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플렉스 존 플러스’는 4개의 코일이 탑재돼 개별 온도 조절이 가능하다는 특장점이 있다.


트러스티드 리뷰는 “모든 구역을 빠르게 가열할 수 있는 ‘파워 부스트’ 기능으로 어디서나 신속하게 용기를 가열할 수 있으며, 60cm의 원형존에는 앰버 색상의 독창적인 가상 LED 불꽃 효과를 제공해 눈으로 제품의 작동 여부와 화력을 직관적으로 확인 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또 15단계로 조절하는 ‘슬라이드 컨트롤’ 기능에 대해서도 “안전과 편리성을 동시에 만족시킨 것”이라고 평가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혁신적인 기능들로 업그레이드된 ‘전기레인지 인덕션’이 영국의 대표 소비자 평가지를 통해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될 수 있어 대단히 기쁘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을 선보이며 글로벌 대표 가전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