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진로 톡톡 체험프로그램’ 운영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7∼8일 현화고 학생 30명과 봉일천중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경기도교육청과 함께하는 진로 톡톡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교원과및 교육행정직 공무원에 관심 있는 관내 중·고등학생에게 진로·직업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체험에 참가하는 학생들은 도교육청 남부청사와 북부청사를 방문하여 평소 관심 분야의 관련 공무원들과 만난다.


진로 톡톡 체험프로그램은 학생들에게 보다 유익한 교육활동이 될 수 있도록 학교교육과정과 연계, 사전·당일·사후 3단계로 나누어 운영한다.

이태헌 진로지원과장은 “경기도교육청의 진로체험처 개방은 공공기관 진로체험의 모델이 될 것”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