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치소 떠나는 장시호

최순실씨와 공모해 삼성그룹 등에서 후원금 명목으로 18억여원을 받아낸 혐의로 수감 중이던 장시호 씨가 8일 새벽 구속기간 만료로 석방됐다. 장 씨가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