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쥐·멧돼지 이어 벌떼 습격…공포 도시된 로마

○…쥐와 갈매기, 멧돼지들이 빈번히 출몰해 몸살을 앓고 있는 이탈리아 로마에서 이번엔 벌떼 소동이 발생했다. 7일(현지시간) 일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 등 이탈리아 언론에 따르면 6일 상가와 식당들이 밀집한 로마 중심부 피우메 광장에 수천 마리의 벌떼가 날아와 철제로 된 지하 보도 입구 난간에 군집을 형성했다. 근처를 지나다 이를 목격한 주민들과 관광객들은 겁에 질린 채 구조 당국에 이 사실을 신고했고, 현장은 경찰에 의해 수시간 동안 접근이 차단됐다. 벌떼들의 습격은 소방관과 양봉 전문가가 출동해 여왕벌을 상자에 가두는 등 조치를 취한 후에야 간신히 수습됐다.

이탈리아 보건부는 최근 거리에 쌓인 채 수거되지 않는 쓰레기 탓에 갈매기 등 새떼가 창궐하고, 출몰하는 쥐와 바퀴벌레 때문에 이들을 매개로 한 질병마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경고한 바 있다.

김현경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