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ㆍ전문대학생 진로ㆍ취업 전수조사 올해부터 매년 실시

-대학 취업담당자 및 교수도 조사대상
-오는 12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실시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올해부터 전국 대학 및 전문대학과 대학생, 교수 등을 대상으로 진로ㆍ취업 현황을 파악하는 전수조사가 실시된다.

교육부는 오는 12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2017 대학 진로ㆍ취업지원 현황조사’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015년 6월 제정된 진로교육법에 따라 실시되는 이번 조사는 전국 대학 구성원을 대상으로 하는 첫 진로ㆍ취업 실태조사로 앞으로 매년 실시한다.

[헤럴드경제DB]

교육부는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대학의 진로ㆍ취업교육 현황을 파악하고 관련 정책을 수립하는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대상은 대학ㆍ전문대학 339개교의 진로ㆍ취업 담당자, 학생 4만2000명, 교수 1만1000명 등 5만3000여명이다.

온·오프라인을 통해 실시되는 이번 조사에서 총 89개 항목에 대해 설문한다. 대학, 학생, 교수 등에 따라 설문항목이 나뉜다.

대학에는 진로ㆍ취업ㆍ창업 계획, 교육과정, 프로그램 등 48개 항목을 묻는다. 학생 대상으로는 희망 취업분야와 연봉, 진로취업 인식 등 30개 항목에 대해 설문한다. 교수들에게는 진로교육 인식과 수행 수준, 진로ㆍ취업지도 현황 등 11개 항목을 확인한다.

이번 실태조사 결과는 오는 11월 발표될 예정이다.

홍민식 교육부 평생직업교육국장은 “앞으로 고등교육 단계의 진로·취업 실태를 파악해 향후 관련 정책 수립의 중요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