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품절男’합류…9년 사귄 연인과 이달 결혼


세계적인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30·FC바르셀로나)가 오랜 연인 안토넬라 로쿠소(29)와 이달 말 정식으로 결혼한다.

AFP통신은 9일(한국시간) 메시의 개인 홍보 에이전시 발표를 인용해 메시와  로쿠소의 결혼식이 오는 30일 아르헨티나 로사리오에서 열린다고 보도했다.

로사리오는 메시와 로쿠소의 고향이다. 둘은 메시가 5살 때부터 알고 지냈고, 2008년부터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2년에 첫아들 티아고를, 2015년엔 둘째 아들 마테오를 얻었으나 정식으로 결혼한 상태는 아니었다.

로사리오의 대성당에서 열리는 것으로 알려진 결혼식에는 루이스 수아레스 등  바르셀로나 선수들이 상당수 참석할 것이라고 AFP통신은 전했다.

신수정 기자/ssj@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