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율 82% …다시 날갯짓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잠시 주춤했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다시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국회 인사청문회 정국에서 야당의 반대가 거센 가운데 여전히 80%대의 높은 지지율을 기록한 것. 역대 최고 수준의 기록적인 스코어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한국갤럽의 6월 둘째 주 여론조사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잘못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물은 결과 82%가 긍정 평가했고 10%는 부정 평가했다. 8%는 의견을 유보했다(어느 쪽도 아님 3%, 모름ㆍ응답거절 5%)고 이데일리가 9일 보도했다.

대통령 직무 수행 긍정 평가자에게 그 이유를 물은 결과(828명, 자유응답) ‘소통 잘함ㆍ국민 공감 노력’(19%)‘이 가장 높았다.

이어 ’인사(人事)‘(9%), ’전반적으로 잘한다‘(8%), ’공약 실천‘(7%), ’서민 위한 노력ㆍ복지 확대‘(7%), ’일자리 창출ㆍ비정규직 정규직화‘(5%), ’개혁ㆍ적폐청산‘(5%), ’권위적이지 않다ㆍ소탈·검소함‘(5%), ’전 정권보다 낫다‘(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직무 수행 부정 평가자는 부정 평가 이유로(99명, 자유응답) ’인사 문제‘(20%), ’북핵ㆍ안보‘(10%), ’친북 성향‘(9%), ’과도한 개혁ㆍ성급함‘(8%), ’사드 문제‘(8%) 등을 지적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한국갤럽 자체 조사로 6월 7~8일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11명을 대상으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집전화 RDD 15% 포함)해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3.1%포인트(95% 신뢰수준)였고 응답률은 21%(총 통화 4,869명 중 1,011명 응답 완료)였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갤럽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