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한국노총, 야탑 길거리서 무료법률상담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성남시(시장 이재명)와 한국노총 성남지역지부(의장 전왕표)는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분당 야탑역 광장에서 ‘길거리 무료 법률 상담소’를 운영한다.

이 기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한국노총 중앙법률원 소속의 변호사, 노무사, 법무사 등 9명의 법률 자문단이 출장을 나온다.


가사, 부동산, 금전 거래, 재산상속 등 민·형사상 법률문제나 임금 체불, 산재, 부당해고 등 노동법 관련 법률문제의 모든 분야에서 무료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경제적 이유 등으로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서민의 편에 서서 법적 조언을 한다. 상담 의뢰자의 변호사 선임도 도와준다.

체불 임금과 관련, 고용노동부에 고발장 접수를 도와준다. 법률 상담 희망 시민은 야탑역 길거리 법률 상담소를 방문하면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