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곳곳에 이따금 소나기…낮 무더위는 계속

[헤럴드경제=이슈섹션]금요일인 9일은 전국이 흐리며 일부 지역에 이따금 소나기가 쏟아질 전망이다.

서울과 경기도, 충북 북부, 강원 영서, 경북 북부 내륙 등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비가 오는 지역에는 가끔 우박도 떨어질 수 있으니 시설물 피해에 주의해야 한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8.1도, 인천 17.5도, 수원 16.4도, 춘천 14.1도, 강릉 22.3도, 청주 16.3도, 대전 17도, 전주 16.1도, 광주 16.3도, 제주 19.2도, 대구 17.8도, 부산 20.1도, 울산 19.1도, 창원 17.8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3∼32도로 평년보다 1∼3도 높은 수준으로 예상된다.

현재 강원 동해안에는 강풍특보가 발효됐다. 이날 밤까지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바람이 강할 것으로 예상되니 시설물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

아침까지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안개가 짙게 끼겠다. 교통안전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서해 상과 남해 상에도 안개가 당분간 짙고, 동해 상과 남해 상에는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항해나 조업을 할 경우 이에 대비해야 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