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ㆍ기아차 ‘2017 FIFA 컨페더레이션컵’ 공식 차량 지원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국제축구연맹(이하 FIFA) 공식 후원사 현대ㆍ기아차가 8일(현지시각) 러시아 모스크바 스파르탁 경기장에서 ‘2017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의 공식 차량 전달식을 진행했다.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은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북중미, 남미, 아프리카 등 국제축구연맹(FIFA) 산하 6개 대륙 축구연맹 우승국과 월드컵 우승국, 차기 월드컵 개최국이 경기를 펼쳐 대륙간컵이라고도 불리며 매 4년마다 개최된다.올해 대회는 이달 17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16일간 러시아의 상트페테르부르크, 모스크바, 카잔, 소치 4개 도시에서 개최된다. 

현대ㆍ기아차가 2017 FIFA 컨페더레이션컵 공식 차량을 지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ㆍ기아차]

참가팀은 ‘2018 FIFA 월드컵’ 개최국인 러시아, ‘2014 FIFA 월드컵’ 우승 팀인 독일과 각 대륙별 축구 대회 우승 팀인 포르투갈(유로 2016), 칠레(코파아메리카 2015), 호주(아시안컵 2015), 멕시코(콘카프컵 2015), 뉴질랜드(OFC 네이션컵2016), 카메룬(아프리카컵 2017)의 총 8개 팀이다.

현대ㆍ기아차는 이번 대회에 현대차 싼타페, 투싼, 쏠라리스, 스타렉스 등 88대, 기아차 모하비, 쏘렌토, 스포티지, 씨드 등 83대를 제공해 총 171대의 공식 차량을 지원한다.

지원 차량에는 2017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 공식 로고와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 로고가 각각 결합된 대형 스티커를 부착된다. 대회 기간 전후 약 5~6주간 대회가 개최되는 4개 도시에서 운영 차량으로 쓰일 예정이다.

killpas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