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강원도 인제 소형비행체…2014년 北 백령도 무인기와 유사”

-백령도 무인기와 크기ㆍ형태 유사

[헤럴드경제=신대원 기자] 강원도 인제군 야산에서 발견된 소형 비행체는 2014년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 소형 무인기와 유사한 형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합동참모본부는 9일 “강원도 인제군 야산에서 발견된 소형 비행체에 대한 현장 확인결과 2014년 3월 백령도에서 발견되었던 북한 소형 무인기와 크기, 형태 등이 유사하다”고 밝혔다.

합참은 이어 “구체적인 내용은 관계기관에서 정밀분석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합참은 9일 강원도 인제군 야산 일대에서 발견된 소형 비행체가 지난 2014년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 소형 무인기와 유사한 형태라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2014년 3월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제 무인 소형비행기. [사진=헤럴드경제DB]

합참은 이날 오전 강원도 인제군 야산에서 소형 비행체를 발견했다는 주민신고를 접수하고 합동조사팀을 파견했다.

신고 주민은 8일 인제 남면 관대리 소양강 상류 인근 야산에서 하늘색 계통의 소형 비행체를 발견하고 이튿날 오전 인제경찰서 남면파출소를 찾아가 신고했다.

발견 장소는 도로에서 200~300m 가량 떨어진 야산이었다.

지난 2014년 3월 백령도에서 발견된 북한 소형 무인기는 4기통 가솔린 엔진과 2개의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을 갖췄으며 3630만 화소의 니콘 D800 카메라를 탑재하고 있었다.

북한 소형 무인기는 앞서 지난 2014년 3월 백령도와 경기도 파주, 그리고 같은 해 4월 강원도 삼척에서 발견된 바 있다.

또 작년 1월에는 북한군 무인기가 서부전선 군사분계선(MDL) 상공을 넘어와 우리 군이 경고방송에 이어 경고사격을 가하기도 했다.

북한군은 최전방 지역에서 우리 군에 대한 감시ㆍ정찰 목적으로 무인기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이에 우리 군은 북한 무인기 활동에 대응해 최전방 지역의 감시자산을 증강해 왔다.

shindw@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