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연♥이상우 웨딩마치 “행복한 마음으로 보답하면서 열심히 살겠다”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드라마 ‘아이리스‘로 유명한 배우 김소연(38)과 동갑내기 배우 이상우(38)가 9일 오후 7시 서울 강남구 더라빌 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MBC 드라마 ‘가화만사성’을 통해서 연인으로 발전하게 되었고, 좋은 만남을 유지하며 결혼하게 되었다. 두 사람은 평소 연예계에서 평판이 좋아 선남선녀 커플로서 수 많은 하객들이 참석하는 등 화제가 되었다.

정을영 PD가 주례를 서고 축가는 SES 바다가 ‘나만 부를 수 있는 노래’로 결혼식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켰다. 이날 이상우는 하객들에게 “행복한 마음을 갖고 보답하면서 열심히 살겠다”고 이야기했다.

이날 결혼식에는 많은 동료들이 참석해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다. 같은 더라빌에서 최근 결혼한 배우 송창의와 유지태, 김무열, 정경호, 김지호, 윤승아, 이상윤, 윤다훈, 가수 컬투 등 다수의 연예인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 주었다. 결혼식을 마친 김소연과 이상우는 촬영을 마친 뒤 신혼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