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사드 배치 맹비난…“美, 당장 제 땅으로 끌어가라”

[헤럴드경제] 북한이 10일 주한미군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비난하며 “미국은 사드를 제 땅으로 끌어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북한 ‘북침핵전쟁연습반대 전민족비상대책위원회’ 대변인은 이날 담화에서 “남조선 각계가 한결같이 주장하고 있는 것처럼 ‘사드’문제를 해결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사드’배치를 전면무효화하고 이미 끌어들인 우환단지(거리)들을 단호히 들어내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이 대변인은 “남조선 당국이 ‘사드배치가 북핵위협에 대비하기 위해 미국과 공동으로 결정한 것이며 전임정부의 결정이지만 정권이 교체됐다고 해서 그 결정을 가볍게 여기지 않는다’고 떠들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미국의 날강도적인 ‘사드’배치압박에 굴복하면 민족의 근본이익과 자신들의 운명을 해치는 비극적 결과밖에 가져올 것이 없다”면서 “미국은 친미역적들을 내세워 끌어들인 전쟁괴물 ‘사드’를 당장 제 땅으로 끌어내 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