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교육부총리 김상곤ㆍ국방 송영무ㆍ법무 안경환 등 내정

-노동 조대엽·환경 김은경

[헤럴드경제]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에 김상곤(68) 전 경기교육감, 국방부 장관에 송영무(68) 전 해군참모총장, 법무부 장관에 안경환(69) 서울대 명예교수를 각각 지명했다.

또 고용노동부 장관에 조대엽(57) 고려대 교수, 환경부 장관에 김은경(61) 전 청와대 비서관을 각각 발탁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이같이 발표했다.

새 정부 들어 부처 장관급 내정은 지난달 21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부총리와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30일 김부겸 행정자치·도종환 문화체육관광·김현미 국토교통·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에 이어 3번째다. 이로써 문 대통령은 현재 정부조직 17개 부처 중 11개 부처 장관 내정을 단행했다.

[사진=김상곤 교육부총리/연합뉴스]

김상곤 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광주일고-서울대 출신으로 경기교육감을 맡고 있었다. 안경환 법무장관은 부산고-서울대 출신으로 현재 서울대 법대 명예교수로 재직중이며 법학자와 인권정책 전문가로 평가받아왔다. 송영무 국방장관은 해군출신(해사 27기)으로 해군참모총장, 합동참모본부 전략기획 본부장 등을 거쳤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