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민주당,자유한국당 한국정치 피폐의 원죄정당”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국민의당이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을 “한국 정치의 피폐의 원죄정당”이라며 싸잡아 비판했다.

김유정 국민의당 대변인은 11일 논평을 내고 “국민의당에게 ‘2중대’운운하는 자유한국당이나, 행간의 의미를 심히 왜곡해서 ‘준여당 선언했으니 따르라’는 민주당이나 오늘날 한국정치를 피폐하게 만든 원죄정당들로 반성하고 말을 아껴야 한다”고 했다.

그는 “국민의당은 앞으로도 기득권 양당정치의 무책임, 무능, 오만의 정치에 흔들리지 않고 나아갈 것“이라며 “문재인 정권이 잘하는 일에 기꺼이 협력하는 동시에 확실한 비판과 견제로 새로운 정치체제와 문화를 만들어가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의당은 기득권 양당의 적대적 공생관계 속에서 ‘모 아니면 도’식의 극단적 정치를 타파하고 국민이 원하는 제3의 길을 흔들림 없이 걸어가고 있다”고 했다.

cook@heraldcorp.com

Print Friendly